주메뉴 바로가기 콘텐츠 바로가기 하단영역 바로가기

그린경영

산업안전보건

LG전자는 화학물질 전사 통합관리시스템을 구축하고, 화재예방 및 비상대응 활동을 강화하는 한편 임직원의 건강증진과 작업환경 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.

화학물질 관리체계 강화

LG전자는 2013년 화학물질관리시스템(이하, LGCMS)을 구축한 이래 각 사업장에 입고되거나 사용되는 모든 물질에 대해 사전심사를 시행합니다. 사업장에 입고되는 모든 화학물질은 LGCMS를 통해 관리되고 있으며, 협력회사도 이 시스템을 통해 사전심사를 완료한 후 납품하는 프로세스를 준수토록 함으로써 입고 전 단계에서부터 화학물질로 인한 안전환경 리스크를 최소화하고 있습니다. LG전자는 근로자의 직업병 예방과 건강보호를 위하여 법적 금지물질 외 벤젠, 노말헥산을 사용 금지물질로 지정하여 입고 전 단계부터 차단하는 프로세스를 구축하여 운영하고 있습니다. 또한, 유해화학물질 위험성 평가 및 비상대응 절차를 운영하고, 적절한 교육 제공 및 화학물질 사용 안전관리를 강화하여 화학물질로 인한 사고를 사전에 예방하고자 노력합니다.

화학물질 관리 Process
입고전 사전심사와 구매를 진행하고 입고후에는 입고관리, 사용관리, 폐기관리가 이루어집니다. 사전심사로는 현업부서 사용신청 → 화학물질 정보제출 → 사전검토(전문부서) → 심의결과통보 (사용승인, 사용불가) 프로세스로 진행됩니다. 입고전 사전심사와 구매를 진행하고 입고후에는 입고관리, 사용관리, 폐기관리가 이루어집니다. 사전심사로는 현업부서 사용신청 → 화학물질 정보제출 → 사전검토(전문부서) → 심의결과통보 (사용승인, 사용불가) 프로세스로 진행됩니다.
사업장 안전 및 화재예방 활동 강화

LG전자는 전 생산사업장 및 연구소의 안전 및 화재 위험요인을 발굴하고 사전 예방 활동을 강화하고자 주기적인 현장 진단을 실시합니다. 전 사업장의 위험요인을 지수화하여 위험관리의 척도로 활용하며, 지속적인 개선관리를 통해 화재 위험성을 경감하는 Fire Risk Index(FRI) 활동을 전개하고 있습니다. FRI를 토대로 글로벌 전 사업장의 화재 위험성을 평가하고 구체적인 목표 수립과 개선 활동을 진행하고 있습니다.

임직원 건강 및 작업환경 개선

LG전자는 임직원의 건강증진을 위하여 매년 임직원 건강검진을 실시하고 다양한 건강증진 프로그램을 운영합니다. 4대 질환(고혈압, 당뇨 등) 고위험군 인원에게는 병원진료, 운동지원, 필요 시 업무조정 등 질병예방 및 치료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합니다. 또한, 응급상황에 대비하여 자동심실제세동기를 설치하고, 사업장 별 응급구조 인원을 선정하여 심폐소생술 등 필요한 교육을 실시합니다.

LG전자는 건강한 작업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합니다. 작업환경 위해 요인을 주기적으로 측정 및 조사하고, 위해 요인의 경감을 위한 작업공구 변경, 기술개발 등 시설투자와 개선 활동을 실시합니다.

LG전자는 건강하고 안전한 사업장 조성을 위하여 다양한 개선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할 계획입니다.